FANDOM


The Feynman Lectures on Physics


The Feynman Lectures on Physics
파인만 물리학 강의

개요

The Feynman Lectures on Physics》 (파인만 물리학 강의) 는 리처드 필립스 파인만1961년 9월부터 1963년 5월까지 캘리포니아 공과대학교의 학부생을 대상으로 진행한 물리학 강의의 강의록을 편집해서 책으로 만든 것입니다. 이 책의 공동 저자는 리처드 필립스 파인만, 로버트 벤저민 레이튼 (Robert Benjamin Leighton), 매슈 샌즈 (Matthew Sands) 인데, 실질적으로 강의를 주도하고 독창적인 설명을 시도한 것은 파인만이며 레이튼과 샌즈는 이 강의를 보조하고 지원하는 역할을 했습니다. 파인만 물리학 강의는 1964년에 초판이 출판된 이래 단 한번도 절판되지 않고 계속 출판되고 있습니다.

파인만의 이 강의는 학부생을 대상으로 하는 2년짜리 교양 과목으로 개설되었으나 다루는 수준이 엄청나게 높아서 실제로는 물리학 전공 수업과 거의 비슷할 정도입니다. 현대의 물리학 전공자들이 보기에 다소 쉽기는 하지만 여전히 교양 과목에 사용하기에는 부적절할 정도로 수준이 높습니다. 사실 이는 강의 서두에서 파인만이 밝힌 것처럼 '이 강의를 듣는 사람들이 장차 물리학자가 될 사람들이라는 가정 하에 진행'했기 때문입니다. 교양 수업이라는 기준으로 평가해보면 대단히 미친 강의[1]이자 실패작이지만 파인만의 물리학에 대한 독창적인 접근 덕분에 수많은 물리학 전공자들의 필독서가 되었습니다. 그 당시에는 물리학 전공을 하는 학생들에게도 어려웠던 강의였으나 현재의 학생 수준은 더 높아졌기 때문에 적절한 난이도의 독창적인 책으로 여겨집니다.

파인만 물리학 강의를 수강했던 당시의 학생들은 대부분 강의가 재미있었으나 너무 어렵고 괴로웠다고 회상하고 있습니다. 이제는 전설이 되어버린 강의이지만 사실 학생들보다도 당대의 물리학 교수들에게 더 큰 영향을 주었고, 심지어 수강생의 수가 계속 줄어드는 만큼 학부생이 아니라 다른 교수들이 와서 강의를 보았기 때문에 파인만은 강당의 학생 수가 전혀 줄어들지 않는다고 여겼습니다.

특징

이 세 권의 물리학 강의록에는 전설적인 물리학자인 파인만의 독특한 개성이 잘 나타나 있습니다. 다른 물리학 서적들과 순서를 다르게 배치하기도 하고 같은 개념을 완전히 다른 방식으로 접근하는 경우도 있다는 점이 상당히 개성적입니다. 이후로도 수많은 책들이 나왔지만 여전히 전설적인 물리학 강의로 남아있다는 점에서 파인만의 독보적인 물리학 설명법의 위력을 느낄 수 있을 것입니다.

그러나 한편으로는 이 책이 너무 독창적이라는 점에서 소화하기 힘들다고 느끼는 사람들도 있으며, 특히 대학에서 교재로 쓰기에는 너무나 독창적이고 다분히 물리학 전공 강의처럼 느껴지기 때문에 이 책을 주 교재로 채택하는 사람이 거의 없습니다. 어쩌면 독보적인 물리학 설명 능력을 가지고 완전히 독창적인 이 강의를 소화해낼 수 있는 교수는 오직 파인만밖에 없기 때문인지도 모릅니다.

판본

영어판

The Feynman Lectures on Physics

  • The Feynman Lectures on Physics (1964, 1966 - 양장본)
  • Paperback edition (1970 - 페이퍼백)


Feynman Lectures Commemorative Issue

  • Commemorative Issue (1989 - 양장본)

이 판본은 파인만 사망 이후에 그를 기념하면서 새롭게 다시 찍은 판본입니다.
Feynman Lectures Definitive Edition

  • Definitive Edition (2005 - 양장본)

이 판본은 기존에 있던 오타들을 대폭 수정한 뒤에 파인만 물리학 강의에는 수록되지 않았던 강의들과 문제들을 별도의 책 (『Feynman's Tips on Physics』) 으로 만들어서 함께 출판한 개정판입니다.
Feynman Lectures New Millennium Edition

  • New Millennium Edition (2014 - 양장본 & 페이퍼백)

이 판본은 말 그대로 새 천년 기념판으로, 기존에 있던 오타를 수정하고 더욱 깔끔한 디자인으로 다시 정리한 판본입니다.

한국어판

한국어판은 박병철, 정재승, 정무광, 김충구 등이 번역하여 《파인만의 물리학 강의》 라는 제목으로 도서출판 승산에서 출판되었습니다. 정확하게는 아래와 같이 권마다 번역자가 다릅니다.

  • 1권 - 박병철 옮김
  • 2권 - 김인보, 박병철, 이정국, 이창희, 김종욱, 김동익, 강필식, 이동윤 옮김 / 이상민 감수
  • 3권 - 정재승, 정무광, 김충구 옮김
  • 부록 (파인만의 물리학 길라잡이) - 박병철 옮김

그 외

표지가 빨간색이라서 "파인만의 빨간 책"이라는 별명을 가지고 있습니다. 이 점 때문에 일반인이 빨간 책이라고 했을 때 음란한 내용이 있는 책을 먼저 떠올리는 반면, 물리학에 관심이 많은 사람은 파인만의 빨간 책을 먼저 떠올린다는 유머(?)도 있습니다.

2014년에 강의록 출판 50주년을 기념하여 뉴 밀레니엄 에디션이 출판됨과 동시에 영어판 전권을 무료로 볼 수 있도록 하는 웹 사이트가 생겼습니다. 아래에 '도보기' 문단에 있는 링크가 그 웹 사이트로 가는 링크입니다. 이 사이트는 파인만 물리학 강의 뉴 밀레니엄 에디션을 기준으로 보여주고 있으며, 그 이전에 출판되었던 판본의 파일도 제공하고 있습니다.

도보기

Sn

  1. 파인만 물리학 강의가 시도된지 50년도 더 지난 지금도 교양 수업에서 양자 역학 등을 진지하게 다루는 미친 짓은 거의 시도되지 않습니다. 게다가 파인만은 심지어 자신의 독특한 접근법으로 설명하기 때문에 수식으로만 이해하고 계산하려고 드는 학생들은 강의가 고통스러웠을 것입니다.

Ad blocker interference detected!


Wikia is a free-to-use site that makes money from advertising. We have a modified experience for viewers using ad blockers

Wikia is not accessible if you’ve made further modifications. Remove the custom ad blocker rule(s) and the page will load as expected.

Also on FANDOM

Random Wik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