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NDOM


향수」 (鄕愁) 는 1927년 3월에 『조선지광』 65호에 발표된 정지용의 시입니다.

본문

넓은 벌 동쪽 끝으로
옛이야기 지줄대는 실개천이 휘돌아 나가고、
얼룩백이 황소가
해설피 금빛 게으른 울음을 우는 곳、

―그 곳이 참하 꿈엔들 잊힐리야。


질화로에 재가 식어지면
뷔인 밭에 밤바람 소리 말을 달리고
엷은 졸음에 겨운 늙으신 아버지가
짚벼개를 돋아 고이시는 곳、

―그 곳이 참하 꿈엔들 잊힐리야。


흙에서 자란 내 마음
파아란 하늘 빛이 그립어
함부로 쏜 화살을 찾으려
풀섶 이슬에 함추름 휘적시던 곳、

―그 곳이 참하 꿈엔들 잊힐리야。


傳說바다에 춤추는 밤물결 같은
검은 귀밑머리 날리는 어린 누의와
아무렇지도 않고 예쁠것도 없는
사철 발 벗은 안해가
따가운 해ㅅ살을 등에 지고 이삭 줏던 곳、

―그 곳이 참하 꿈엔들 잊힐리야。


하늘에는 성근 별
알수도 없는 모래성으로 발을 옮기고、
서리 까마귀 우지짖고 지나가는 초라한 집웅、
흐릿한 불빛에 돌아 앉어 도란 도란거리는 곳、

―그 곳이 참하 꿈엔들 잊힐리야。


Ad blocker interference detected!


Wikia is a free-to-use site that makes money from advertising. We have a modified experience for viewers using ad blockers

Wikia is not accessible if you’ve made further modifications. Remove the custom ad blocker rule(s) and the page will load as expected.

Also on FANDOM

Random Wik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