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NDOM


찬기파랑가」 (讚耆婆郞歌) 는 충담사가 지었다고 전해지는 신라 시대의 사뇌가입니다. 10구체로 되어 있으며, 『삼국유사』에서 충담사가 지은 「안민가」의 내력[1]을 설명하는 과정에서 언급되며 노래말이 전해진 작품입니다.

본문

咽嗚爾處米
露曉邪隱月羅理
白雲音逐干浮去隱安支下
沙是八陵隱汀理也中
耆郞矣兒史是史藪邪
逸烏川理叱磧惡希
郞也持以支如賜烏隱
心未際叱肹逐內良齊
阿耶栢史叱枝次高支好
雪是毛冬乃乎尸花判也


해석

찬기파랑가 - 양주동 해독

(구름을) 열어 젖히며
나타난 달이
흰구름 좇아 (서쪽으로) 떠가는 것이 아닌가
새파란 냇물에
기파랑의 모습이 있어라.
이로부터 냇물 속 조약돌에
기파랑이 지니시던 마음 끝을 따르고자
아아, 잣나무 가지 높아
서리 모르실 화랑의 우두머리시여.


양주동 해독

Sn

  1. 신라 경덕왕이 충담사에게 「안민가」를 짓게 하였는데, 그보다 먼저 충담사가 지었던 이 작품에 대해 뜻이 깊고 높다고 평가했다는 것이 나옵니다.

Ad blocker interference detected!


Wikia is a free-to-use site that makes money from advertising. We have a modified experience for viewers using ad blockers

Wikia is not accessible if you’ve made further modifications. Remove the custom ad blocker rule(s) and the page will load as expected.

Also on FANDOM

Random Wik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