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NDOM


Intel-logo.png


인텔 (Intel) 은 CPU와 컴퓨터 관련 부품들을 생산하는 세계 최대 규모의 반도체 부품 회사입니다.

개요

인텔 (Intel) 은 CPU와 컴퓨터 관련 부품들을 생산하는 세계 최대 규모의 반도체 부품 회사입니다. 인텔이라는 이름은 창립 초기의 이름인 INTegrated ELectronics에서 따왔다는 것이 정설입니다.

역사

x86 시대

인텔은 1971년에 세계 최초로 상품화된 CPU인텔 4004를 발표해서 주목을 받았고, 이후 4040, 8008, 8085 등의 제품을 출시하다가 x86 계열의 시작인 인텔 8086을 출시해서 이전보다 훨씬 빠른 처리 속도를 보이며 인기를 끌었습니다. 그러던 중에 출시된 IBMIBM PC가 PC 시장을 개척하면서 인텔 8088 프로세서를 탑재하였고, 다른 업체들도 인텔의 CPU를 사용하면서 인텔은 PC 시장에서 주도권을 잡게 되었습니다.

이후 인텔은 누구나 알고 있을 법한 80286, i386, i486 등의 '86'으로 모델명이 끝나는 x86 계열 프로세서를 발표했으며 많은 사용자들은 이것을 자신의 PC에서 사용할 수 있었습니다. 또한 인텔의 CPU는 PC 시장에서 표준적인 위치에 놓이게 되었고 AMD사이릭스 등의 다른 업체들도 x86 아키텍처에 기반한 보급형 CPU를 출시하게 되었습니다.

펜티엄과 셀러론

인텔 i486이 출시된 시점에서 인텔은 경쟁 업체인 AMD가 자신들과 똑같은 '386' '486'등의 명칭을 사용하고 있다는 사실을 알게 되어 상표권 관련 소송을 걸었는데, 법원에서는 숫자로만 이루어진 상표로는 상표권을 등록할 수 없으므로 AMD가 무죄라는 판결을 내렸습니다. 이 판결로 인해 인텔은 'i586'이라는 이름으로 출시하려던 차세대 프로세서를 펜티엄이라는 새로운 이름으로 출시하면서 상표권을 등록하게 됩니다. 펜티엄을 시작으로 하여 인텔 펜티엄 시리즈가 이어지게 되었으며, 펜티엄 II가 출시되는 시점에는 보급형 제품군인 인텔 셀러론을 출시하여 저가 제품 시장에까지 진출하게 되었습니다.

인텔 펜티엄 시리즈는 보급형 제품군인 인텔 셀러론과 함께 PC 시장을 완전히 장악해버리게 됩니다. 그러던 중에 새롭게 출시한 펜티엄 시리즈의 펜티엄 4가 지나치게 많은 파이프라인으로 인해 심각한 성능 저하가 발생하고 발열이 매우 심해서 사용자들의 많은 비난을 받게 됩니다. 이 일로 인해 인텔의 CPU 점유율이 떨어지고 경쟁 업체이자 2인자인 AMD가 다시 점유율을 높이면서[1] 인텔을 위협하게 되었습니다.

이런 상황이 오자 인텔은 펜티엄 4의 여러 문제들을 대폭 수정한 새로운 코어를 적용한 인텔 코어 2 시리즈를 내면서 AMD를 제압해버리고 PC용 CPU 시장에서 다시 90%가 넘는 점유율을 확보했습니다. 물론 코어 2 시리즈가 나오게 되면서 펜티엄은 보급형 제품군으로 전락하였고 셀러론은 초저가형 제품군으로 떨어지게 되었습니다.

코어 i의 시대

이후 인텔은 코어 2 시리즈에 적용된 것보다 더 고성능인 네할렘 마이크로아키텍처 개발하면서 코어 i 시리즈를 출시하게 되었습니다. 이후 다양한 세대를 거듭하며 PC용으로 코어 i7, 코어 i5, 코어 i3의 세 가지를 주력 제품군으로 생산하고 있으며 보급형으로는 인텔 펜티엄, 인텔 셀러론을 생산했습니다.

AMD의 반격, RYZEN

그러나 인텔은 계속 CPU 시장에서 1인자이다보니 독점적인 위치를 이용하여 일부러 원가 절감을 하기 위해 솔더링을 폐기하고 서멀 컴파운드를 이용하여 CPU의 코어 부분의 열을 전달하는 방식을 취했으며, 이는 결국 오버클럭을 즐기는 사람들에게 치명적인 타격을 주었습니다. 이로 인해 뚜따라는 방법까지 발생하게 되었으며 인텔의 일반 PC용 CPU는 성능의 측면에서 더 이상 진전을 보이지 못하게 되었습니다. 그러던 중에 AMD가 AMD RYZEN을 발표하였는데, 전 제품군에서 64레인을 지원하고 솔더링 방식을 채택하였으며 인텔의 CPU와 대등한 성능을 보임에도 훨씬 더 저렴한 가격을 가지고 있었기에 많은 컴덕들의 관심을 끌었습니다.

인텔 역시 이 상황에 대응하기 위해 코어 i9을 발표하였으며, 특히 중국에서는 언론 조작을 통해 AMD의 성능을 평가절하하고 인텔의 성능으로도 충분하다는 인식을 심으려고 했습니다. 그러나 코어 i9의 성능이 AMD보다도 좋지 못한데다가 가격 역시 너무 비쌌기 때문에 AMD를 제대로 제압하는 것이 아니라 오히려 인텔을 탈주하는 사람들이 더 늘어나게 되었습니다.

그 외

짧고 단순한 멜로디의 로고송이 있는데 (띵~ 딩띵딩띵~), 인텔의 제품을 사용하는 컴퓨터의 광고에는 반드시 넣어야 하는 것입니다. TV 광고에 나오는 컴퓨터들은 대부분이 인텔 제품을 사용하고 있기 때문에 거의 모든 컴퓨터 광고 뒷부분에서 인텔 로고송을 들을 수 있습니다. 인텔 CPU를 쓰는 제품이 많다보니 왠지 그 로고송에 세뇌당하는 느낌도 들 정도입니다.

제품

이전 CPU

현역 CPU

CPU 마이크로아키텍처

도보기

Sn

  1. 이때 인텔의 PC 시장 점유율은 80% 대까지 떨어지게 됩니다. 심하게 밀리게 될 때도 이 정도이니 인텔이 얼마나 PC용 CPU를 독점하고 있었는지 알 수 있습니다 ㄷㄷ.

Ad blocker interference detected!


Wikia is a free-to-use site that makes money from advertising. We have a modified experience for viewers using ad blockers

Wikia is not accessible if you’ve made further modifications. Remove the custom ad blocker rule(s) and the page will load as expected.

Also on FANDOM

Random Wik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