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NDOM


동백닙에빗나는마음」 (冬柏닙에빗나는마음) 은 1930년 3월에 『시문학』 1호에 발표된 김영랑의 시입니다.

본문

내마음의 어듼듯 한편에 ㅺㅡㅅ업는 강물이 흐르내
도처오르는 아츰날볏이 ㅽㅏㄴ질한 은결을 도도내

가슴엔듯 눈엔듯 ㅼㅗ피ㅅ줄엔듯
마음이 도른도른 숨어잇는곳

내마음의 어듼듯 한편에 ㅺㅡㅅ업는 강물이 흐르내


현대 한국어 표기

내 마음의 어딘 듯 한편에 끝없는 강물이 흐르네
돋쳐 오르는 아침 날볕이 빤질한 은결을 도도네

가슴엔듯 눈엔듯 또 핏줄엔듯
마음이 도른도른 숨어 있는 곳

내 마음의 어딘 듯 한편에 끝없는 강물이 흐르네


Ad blocker interference detected!


Wikia is a free-to-use site that makes money from advertising. We have a modified experience for viewers using ad blockers

Wikia is not accessible if you’ve made further modifications. Remove the custom ad blocker rule(s) and the page will load as expected.

Also on FANDOM

Random Wik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