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NDOM


기빨」 (旗빨) 은 1939년에 발표된 유치환의 시입니다.

본문

이것은 소리 업는 아우성
저 푸른 海原을 향하여 흔드는
영원한 노스탈쟈의 손수건
순정은 물결가치 바람에 나붓기고
오로지 맑고 고든 이념의 표ㅅ대 끗에
애수는 백로처럼 날개를 펴다
아아 누구던가
이럿케 슬프고도 애달픈 마음을
맨 처음 공중에 달 줄을 안 그는


현대 한국어 표기

이것은 소리 없는 아우성
저 푸른 해원을 향하여 흔드는
영원한 노스탤지어 (nostalgia) 의 손수건
순정은 물결같이 바람에 나부끼고
오로지 맑고 곧은 이념의 푯대 끝에
애수는 백로처럼 날개를 펴다
아아 누구던가
이렇게 슬프고도 애달픈 마음을
맨 처음 공중에 달 줄을 안 그는


Ad blocker interference detected!


Wikia is a free-to-use site that makes money from advertising. We have a modified experience for viewers using ad blockers

Wikia is not accessible if you’ve made further modifications. Remove the custom ad blocker rule(s) and the page will load as expected.

Also on FANDOM

Random Wiki